타리스만

[한게임 장기] 치열한 기물이득 공방 끝에 어이없는 승리

한게임 장기 기보복습

원앙마 후수로 양귀마 선수 상대

5분 30초 1회

10급 대 10급

 

스크린샷이 왜이케 많지 ;;;

대충 써야겠다 -.-

 

귀마 선수대 원앙마 후수

특별할 것은 없는 시작인데 상대가 궁을 우측으로 빼는 방식의 독특한 수를 씀

그리고 이어지는 비중있는 농포공격



야금야금 버티는 공방속에 대차가 유리하다고 판단하여 시도함

저 차는 왜 저리 들갔는건지 모르겠네

안쪽까지 가서 진출해 나오려고 한건가

차와 포로 후방지원을 준비해놓고 병을 밀어올린다.

요기서 무심코 병을 먹으면?

마를 낼름 먹는 생각이었지

마로 병을 먹었다면 사를 먹었을 것이공





상이 중앙상인줄 알고 위치를 헷갈려서 마를 먹는것을 미쳐 못봤다. ㅡ,.ㅡ





먼가 뾰족한 수가 없이 야금야금 깎아먹다가 결국 사도 먹히고

이쯤되면 패색이 짙어지는데... 마지막 수를 쓰고 죽기로 결심

포가 왜 넘어왔을까.

왕이 도망가서 차/마를 자유롭게 움직이려는 생각이었을까?

  

근데 어쩌지 벌써 장군인디

 

 

 

=====

120204

그리드형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rin

타리의 중국어 교실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