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리스만

[김경중 장기강좌] 귀마 선수대 원앙마 후수 초반포진 고급수

한게임 장기

김경궁 9단 강좌 복습

 

 

선수 귀마 진형에서는 귀마 반대편 졸을 쓸고 면포를 놓는 정형포진

상대편 한의 원앙마에서도 무난하게 마가 올라오며 자세를 갖춤

이 때 아예 차 길을 열지 않고 방어를 굳건히 하는 쪽을 택한 모습이다.

귀마 선수의 양상 공격이 매섭기 때문에 병 양득을 주지 않기 위한 방편

상대의 우진이 비어있으므로 좌차가 튀어나와서 공격을 가한다.

위와 같은 상황에서 무심코 사를 올리면 면포가 그냥 공짜로 떨어지는데,

이제 10급에서 놀고 있지만 저런걸 모르고 실수하는 사람은 거의 없는듯.

면포를 살리기 위해 귀포가 넘어가면 이렇게 초에서 포를 끼우며 계속 노리는 방법이 있다.

차가 넘어온 포를 잡기 위해 위협한다고 하더라도 면포가 먹히면서 일단 장군이기 때문에

이어서 옆에 마까지 죽게 되고 그냥 망함

따라서 이렇게 포가 한칸만 넘어가는 것이 보다 나으며 이 때 상을 변으로 진출시켜서

차를 위협후 (장군치면 죽음) 차가 피하면 병을 먹고 들어서며 양차합세공격으로

무게감있는 위협을 가할 수 있다.

그래서 한에서는 원앙마 후수로 이와 같이 대응 하는 편이 보다 안정적인 구도가 되겠다.

이럴 때는 아마 초의 우차가 나와서 좌진으로 공격을 가해올 수 있는데,

병을 올리면서 상의 노림수만 피한다면 어찌어찌 막으면서 이어나갈 수 있지 않을까?

 

 

 

=====

120204

728x90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LA

금융투자의 만다라를 찾아서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