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리스만

[한게임 장기] 원앙마 대 원앙마의 난타전

한게임 장기 기보복습

원앙마 선수로 원앙마 상대

5분 30초 1회

10급 대 10급

 

 

초반에 여기서 중앙졸을 쓸어서 장군을 먼저 부르는 것은 안좋은 수 같다.

차라리 우변의 졸을 쓸어서 길을 만들어 놓은 뒤에

상대방이 마를 마저 올린다면 면포를 넘겨서 장군을 부르고

다른 포에 의한 농포 공격으로 좌우 차 길을 모두 취하며 진형을 불리하게 만드는 방법이 있는데.

 

이런 식으로....

차가 죽는 노림수는 아니지만 공짜로 병을 주지 않기 위해 어느 순간에는 차가 피할 것이다.

암튼 그렇게 하지 않았고, 중앙상으로 병을 먹은 뒤 차의 진출로 초반 공략에 나섬

여기까지 이득을 취한 것은 좋았는데,,,

귀포가 넘어오고 이제 한의 차가 들어서면 상대의 공격 턴이 주어지는 상항이라 대응해야함

그러나 공격적인 성향의 나는 포가 넘어가면서 추가 공격을 노렸지만 이렇다 할 수는 없고

저 상황에서 사는 공짜로 먹을 수 있겠지만 한의 차가 오면 대응할 시간이 없이 당하게 되서

차라리 포를 넘기지 말고 기다렸다가 궁수비를 해서 한의 공격을 무력화한 뒤

다음 공격방안을 도모하는 것이 보다 좋았을 것으로 보인다.

차가 그냥 옆으로 피하면 됐었는데, 상대의 실수로 공짜로 차를 먹게 됨

이렇게 보면 당연히 승기가 초 쪽에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

여기서 사를 올린 것이 화근...

포를 넘겨서 차의 공격을 다시 막았으면 되는데 왜 그 수를 생각을 못했지 -_- 아....

 

결국 어이없이 외통에 걸림.

 

 

=====

120204

728x90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LA

금융투자의 만다라를 찾아서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