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리스만

[한게임 장기] 무심고 궁에 발을 들여놓은 양 차

원앙마 선수로 원앙마 상대

5분 30초 3회

10급 대 10급

 

 

초반 틈은 보이지 않아서 무난하게 중앙상 투척으로 공격 포문 탐색

초의 선수를 살리기 위해 그냥 상 내던지고 공격루트 찾아서 잽싸게 달려드는 것도 괜찮은 듯.

 

 

차가 나와서 설치니까 상대가 차대를 시도하는데

뭐 그냥 바꿀걸 그랬나 한의 좌진은 어차피 허술해 보였으니...

하지만 바꾸지 않고 양차로 공격을 시도하는데,

내가 먹을 수 있는 수라는 걸 몰랐는지 한에서 맞공격을 시도해옴

근데 먹다가 무심코 두 차가 다 들어가는 바람에 하나는 죽게 생겨버렸다.

포라도 하나 더 먹고 죽자 하고 일단 면포를 취함,

동시에 한의 차가 노려지기 때문에 한에서도 마를 먹으면서 들어옴

 

음.. 한에서 공세를 끊으려고 면포와 차를 바꿈

이게 좋은 선택인거 같진 않은데...

이어지는 공격은 간단히 중앙상 진출로 막을 수 있고



결국 차 하나가 없어졌지만 사가 없어진 한은 가볍게 외통에 걸렸다.

 

 

=====

120201

728x90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LA

금융투자의 만다라를 찾아서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