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리스만

외국인 종합소득세 5월 세금환급 신고방법 (연말정산 못했을 때)

한국에서 일하는 외국인이 연말정산을 안했을 때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에 개인적으로 접수하고 세금 환급 받는 과정을 대신 처리해준 적이 있다.

 

방법은 어렵지 않았다. 내국인이든 외국인이든 어차피 과정은 같다.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은 매년 5/1~5/31 실시된다.

 

 

국세청 홈택스

 

www.hometax.go.kr

 

세금 관련된 일이니까 홈택스로 접속해주고,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에는 메인 화면에 별도로 종합소득세 신고하는 버튼이 뜨니까 그리로 들어가면 된다.

 

 

△ 스텝별로 필요항목을 입력하도록 되어있다. 먼저 기본적인 개인정보를 입력한다. 주민등록번호, 외국인의 경우 외국인 등록번호, 이메일과 휴대전화 같은 개인정보를 간단히 써준다.

 

△ 연말정산을 안한거지 원천징수를 안한건 아니기 때문에 받은 월급에서 소득세는 징수가 되어 있다. 따라서 홈택스 전산에 소득이 얼마인지 원천징수한 세액이 얼마인지가 나온다.

 

혹시 이조차 안나온다면 마찬가지로 홈택스에서 원천징수영수증 인터넷 발급을 이용해 확인할 수 있다. 그런데 그럴 필요까지는 없고 아마 여기 종합소득세 신고화면에 다 떠서 별도로 확인해올 내용은 없을 것이다.

 

△ 외국인 친구가 단기직으로 일했던 것이라 신고할 소득금액이 얼마 없었다. 입력하고 넘어가려니 기본공제 (인적공제 + 소득공제) 보다 종합소득금액이 큰만큼 연금보험료 공제란에 입력하라고 한다. 

 

이게 정확히 무슨 소리인지 모르겠는데 아 또 정리충 본능이 발동해서 이참에 소득공제 연말정산 다 공부해서 논문급 블로그포스팅을 할까 잠시 흔들렸지만 참았다.

 

무슨 말인지 모르지만 일단 부족한 금액 얼마 쓰라고 친절하게 알려줬으니 그대로 입력하고 넘어가면 된다.

 

△ 다 입력하면 전체 신고 내용 맞는지 확인하는 요약화면이 나온다. 한번 쭉 훑어본 뒤 제출을 누르면 된다. 납부할 총 세액이 (-) 금액으로 뜬다는 것은 세금을 환급해서 돌려받는다는 의미이다. 소득 금액이 얼마 안되었기 때문에 공제로 다 까이고 기납부한 원천징수세액에 대해서 전부 환급을 받게 되었다.

 

△ 종합소득세 신고서 제출하기가 완료되면 이렇게 신고내역이 정상적으로 뜨는지 확인까지 하면 모든 절차가 마무리된다. 

728x90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LA

금융투자의 만다라를 찾아서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