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리스만

남양주 별내역 아씨네족발 화덕에 구운 녹아내리는 맛

남양주 별내역 근처에 맛있는 곳들이 많은데 무슨 메뉴로 할까 고민하다가 화덕 족발이 있다고 해서 가보았다.

 

별내역에서 가까운 빌라골목에 있는 아씨네족발

 

화덕에 굽는다는데 생각보다 금방 나왔다. 화덕이 화력이 세서 조리시간이 빠른가? 일단 아씨네족발 상차림 기본반찬부터 다양하다. 쌈야채, 양배추샐러드, 부추초무침, 쌈장 새우젓 그리고 무슨소스, 무말랭이, 백김치, 콩나물국... 한상가득 반찬이 놓인다. 

 

드디어 족발등장. 마늘꼬치 하나도 같이 구워졌다. 화덕에 구우면서 그을리는지 족발 껍데기 부분이 살짝 타들어간 모습이다. 너무 많이 탔으면 좀 그랬을텐데 이정도까진 괜찮.. 그리고 이말은 곧 껍데기 바깥쪽이 바삭하다는 뜻도 되겠다.

 

화덕에 구워서 그런지 매우 부드러웠다. 수원 망포역 달인의족발이 정말 부드럽고 맛있었는데, 여기 아씨네족발은 그거보다도 한단계 더 부드럽달까. 족발에 대한 호불호가 사람마다 있겠지만 쫄깃한거보다 부드러운 쪽을 선호한다면 여기가 최고의 맛집인 것 같다.

 

살코기 부분도 야들야들하니 하나도 안퍽퍽하고 1도 질기지 않았다. 입안에서 녹는 족발은 또 첨일세. 쌈야채에 싸먹고, 백김치에 싸먹고, 무말랭이랑 같이, 쌈장 마늘과 같이, 부추 초무침 곁들여서, 이렇게 저렇게 먹다보니 배도 엄청 부르다.

 

배가 많이 불렀지만 너무 맛있어서 뼈에 붙은 쫄깃한 살까지 다 발라먹었다. 오랜만에 먹어서 더 맛있기도 하고, 화덕에 구운 독특하고 맛있는 족발을 맛본 입이 호강한 하루였다.

 

 

그리드형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rin

타리의 중국어 교실

활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