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리스만

미래에셋증권 주식계좌 수수료없이 달러이체, 카카오페이 하나은행 환전

해외주식 증권계좌로 미래에셋을 사용하고 있는데, 해외주식계좌에서 중요한 것 중 하나는 바로 환전 수수료를 얼마나 적게먹고 외화를 예치시킬 수 있느냐이다. 환전수수료 폭탄을 맞아버리면 그즉시 수익률 몇%가 날아가는 셈이 되기 때문에.

 

카카오페이로 환전을 하고 하나은행 외화계좌를 이용해 미래에셋 증권계좌로 수수료 없이 이체시키는 방법을 해보았다.

 

금융서비스가 날로 성장하고 있는 카카오페이에서도 간단하게 달러 환전을 할 수가 있다.

 

 

 

카카오페이로 달러외화 환전하고 KEB하나은행 환전지갑 보관하기

유로나 엔화의 경우 환율우대 80%를 지원하고, 달러의 경우에는 90% 우대를 해준다. 달러환전의 경우 환율우대 90%가 되어서 스프레드 2%*0.1이니 실제 환전수수료는 0.2%가 되는 셈이다. 환율우대 100% 받을 수 있는 이벤트가 없다면 90%가 전국 최고혜택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하루에 100만원 제한이 있는데, 뭐 매일 꾸준히 100만원씩 환전하면 되니까 ㅎㅎㅎ KEB 하나은행과 연동해서 지원하는 서비스인데, 카카오페이에서 환전한 금액은 가상계좌에 보관한 상태로 놔둘수도 있다.

 

카카오페이로 환전하는게 편한 이유는 모바일에서 환전을 신청하고 카카오페이 송금으로 바로 입금이 되어서 환전이 완료되기 때문이다.

 

환전 신청하면 입금대기가 되는데, 카카오페이로 입금하기를 누르면 즉시 이체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 인증 후 가상계좌로 입금된 내역을 확인

 

확인이 완료되면 KEB하나은행의 환전지갑으로 달러화가 자동 보관된다. 그후에 실물 지폐를 수령할 지점을 선택하거나 아니면 이대로 냅둬도 된다. 실물지폐 수령의 경우 당일수령도 가능하여 편리한 부분이다.

 

이렇게 환전해놓고 공항가는날 지점 선택해서 수령 신청하면 되는 것이다. 편리편리

 

날짜와 영업점을 선택하는 화면. 집 근처 은행지점으로 가서 받을 수도 있고.

 

여러번 환전해서 환전 지갑에 보관해놨는데 이렇게 환율 차트에서 내가 언제 환전했는지 매수시점까지 표시가 된다. 오름세를 타고 있을때 쭉 환전을 했군. 어차피 최근 달러환율은 박스권에서 움직이고 있으니 큰 의미는 없다.

 

IMF 때처럼 경기가 어려워지면서 원화가치 하락으로 달러-원 환율이 상승하던가, 미국이 무역적자 개선하겠다고 환율조작국 압박으로 원화가치를 높여서 달러-원 환율이 하락하던가. 오르거나 내리거나 둘 중 하나겠지 ㅋ

 

보유중에 다시 원화로 환전을 할 수도 있다. (환차익을 노린 소액투자가 가능) 그런데 한번에 100만원 풀로 환전을 해놓고 환율이 올라서 원화가치로 100만원이 넘어버렸다면, 온라인 환전이 안되고 지점 방문 수령만 가능하다.

 

진짜 환차익을 노리고 환전해서 보관하려는 사람이라면 100만원을 채우지 말고 70~80만원 정도씩만 환전을 해놓는 것을 추천한다. 그러면 나중에 다시 카카오페이 상에서 원화로 환전을 쉽게 할 수 있으니깐. 

 

물론 100만원이 넘어서 온라인 환전이 안된다는 것은 그만큼 수익이 많이 났다는 의미이니 어떤 측면에서는 기뻐할 일이겠지 ㅋ

 

KEB하나은행 환전지갑의 전체 달러를 집근처 하나은행 지점으로 수령을 신청했다.

 

 

 

KEB하나은행 방문 달러수령후 외화계좌 개설

 

KEB 하나은행 지점을 방문해서 카카오페이 수령 신청한 달러를 받으려고 했는데, 번호표 대기가 200명이 넘는다 무슨 날인가? 알고봤더니 그날 이자율 쪼금 더주는 적금상품 판매한 날이라 공교롭게도 사람이 미어터진 것

 

그래서 옆에 기업상담 창구로 가서 좀 해달라고 사정해서 달러수령업무를 진행했다.

카카오페이 달러를 수령하면 이렇게 확인증과 함께 실물 달러를 준다. 100달러가 최고단위이다. 6000달러 수령해도 한묶음밖에 안되는구나.

 

그런데 이렇게 수령한 실물 달러의 최종 목표는 증권 계좌에 이체시키는 것인데, 이걸 바로 입금을 하면 수수료가 생긴다. 그래서 방법은 하나은행 외화계좌를 만들어서 달러를 예치하고, 외화계좌에서 외화이체로 증권사 계좌에 달러를 보내야 한다.

 

KEB 하나은행에 외화계좌를 개설하고 수령한 달러를 전부 입금했다.

 

 

 

증권사에 가상계좌 만들고 하나은행 외화이체로 달러 보내기

 

자 이제 마지막 단계이다. 미래에셋 어플에서 외화연계계좌 메뉴를 찾아서 들어가준다.

그러면 이렇게 등록/해지가 나오고 은행을 고를 수 있는데 미래에셋에서 연동되는 은행은 국민은행과 하나은행 두 곳이 가능하다. 이렇게 미래에셋에서 하나은행 가상계좌번호를 생성해놓고 이제 이 계좌번호로 달러를 보내면 된다.

 

하나은행 어플을 들어간 뒤 (지점에서 외화계좌 개설할 때 모바일뱅킹 신청도 해야한다) 외화계좌를 찾아서 조회한다. 하나은행 평소에 거래를 안해서 청약통장이랑 외화계좌만 있네

 

계좌정보에서 더보기 메뉴를 눌러보면 외화이체(외화->외화) 메뉴가 있다. 원화의 경우 환전을 하면서 보내는 것이고, 외화에서 외화로 보내는 메뉴를 선택하자.

 

주말 안되고 평일 9~20시만 가능 

 

평일에 다시 들어가서 외화이체를 눌렀다. 아까 생성한 미래에셋의 하나은행 가상계좌 번호를 입력하고 (미래에셋 주식계좌 번호가 아니다) 달러 전액을 이체 신청했다. 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보내는 것이기 때문에 수수료가 0원이다 (!!!)

 

단, 한가지 주의할 점이 있는데 하나은행 외화계좌로 달러를 입금한 후에 일주일 지나고 나서 이체를 해야한다는 점이다. 그렇지 않을경우 1%라는 무지막지한 송금수수료가 발생하니 반드시 명심하자.

 

미래에셋 계좌로 USD 외화가 입금되었다는 통지가 온다.

 

미래에셋 어플의 예수금을 들어가보면 각종 외화로 얼마나 보유하고 있는지가 표시되는데, 이번 이체를 통해서 달러가 만달러 가량 들어있다. 이걸로 미국주식 사고싶은걸 사면 된다 ㅎㅎㅎ 

 

딱히 살 게 없어서 달러로만 가지고 있을 예정이라면, 은행의 달러예금보다 증권사의 달러RP를 신청해놓는 것도 방법인데 이 부분은 추가로 공부해서 포스팅하도록 하겠다.

그리드형

블로그의 정보

TALI's Mandarin

타리의 중국어 교실

활동하기